홈으로 사이트맵 관리자이메일
관련뉴스
실자료
HOME > 자료실> 관련뉴스
 
 
해외 원정 성매매 알선 카페 운영자와 성매수남 등 15명 적발
 
2017.05.30
 
해외 원정 성매매 알선 카페 운영자와 성매수남 등 15명 적발
송고시간 | 2017/05/22 14:24

'베트남 ○○ 여행' 카페 후기 글 남겨 덜미…경찰, 수사 확대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해외 원정 성매매를 알선한 인터넷 포털사이트 카페 운영자와 현지인과 성매매를 한 한국인 성매수남 등 15명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강원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베트남 현지 여성과의 성매매를 알선한 인터넷 포털 사이트 카페 운영자 a(42) 씨와 성매수남 b(48) 씨 등 14명을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22일 밝혔다.
2012년 5월 인터넷 포털 사이트에 베트남 여행 정보를 제공하는 카페 '베트남 ○○ 여행'을 개설한 a 씨는 지난해 베트남으로 여행 온 b 씨 등 한국 남성 14명에게 현지 여성들과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 씨는 24시간 밀착 가이드를 해주는 여성을 뜻하는 '에스코트 레이디', 유흥주점 접대부를 뜻하는 '가라오케 레이디' 등의 여성을 b 씨 등에게 소개해 주는 대가로 가이드비 명목으로 1인당 16만원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b 씨 등 성매수남들은 a씨가 운영하는 인터넷 카페를 통해 베트남 현지 여성들을 소개받아 24시간 동행하며 성매매 관광을 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지난해 12월 a씨가 운영하는 인터넷 카페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수사에 나선 경찰은 성매매 관광 후기 글을 남긴 남성들을 대상으로 추궁한 끝에 해외 원정 성매매 사실을 확인했다.
a 씨가 운영하는 인터넷 카페의 회원 수는 1천300여 명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해당 카페에 후기 글을 올린 남성을 대상으로 추가 수사 중"이라며 "외국에서 대한민국의 국격을 훼손하는 행위에 대해 지속해서 단속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j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22 14:24 송고
 
전북경찰, 성매매 검거 늘었지만…포주 단속은 '제자리'
"경찰 전화네…받지 마" 성매매 단속 회피 앱 판매업자 구속
 
목록
 
 
 
 
  여성가족부 서울특별시
DNS Powered by DNSEver.com Mr.Pizza 해피빈